TateyamaCamp

Spring camp out in middle of northern japanese alps,that area called Tateyama.(2500m~3000m about)

there're huge seder trees below these mountains like West coast of US.

항례의 스프링 다테야마 캠프에

사토시 (Green.Lab, 241)와 우리는 도야마 측에서

지로씨(Green.Lab)와 필머 키타무라씨는 다테야마측에서

표고 대략 XNUMXm 뇌도리자와 캠프 사이트에서 대기. . .

먼저 도착했기 때문에 설정 시작

but it rained,,who said tonight will be clear.haha we joked,,but laugh was only thing we could do..and my sleeping bag was soaked as hell because my tent was gotten by 1cent on internet auction! I was sleep outside,too.so,,,,had a good night without sleeping bag..

첫날, 스포트에 도착해 어서 할까라고 하는 곳에서 갑작스런 비. .

「어이오이 누구야 오늘로 하자고 말했어ー,」 「아니, 모두 날씨 좋을 것 같다고 했고,,」라고 하기 시작 웃는다. .밖에 없다는 느낌으로

토사 내림 속에서 어쩔 수 없는 이야기를 하는 동안 빨리 알아차려야 했다

침낭이 비를 맞고,,,

라는 것으로 침낭 배!에서 자는 것에. .

결과, XNUMX시에 추워서 일어나 밝아진 XNUMX시 반입니다. 대단한 시간을 보내고 일출과 함께 모두를 일으킨다

그래서 다음날 아침부터 침낭을 말리고있는 그림 ↓

JiroNakayama rode Passiton project board and he looks good.

PassItOnProject의 보드를 타는 나카야마 지로씨(green.lab)

외모가 좋다.

Sun Protection Cordinate SPC

no sunscreen,but face mask.

썬탠 완화 스타일

we found a spot and had a little freestyle,whatever riding session..

arrgh,,always fun,,

둘째 날은 농담을 하면서도 미끄러져 가고 원컷은 남겼다.

속도감, 바람, 점프, 스릴 & 긴장, 승마,, 스노우 보드 재미


then me and Satoshi down to town in Toyama city to check out new,biggest skateboard park in Japan.just opened in this spring.an it was brilliant,,so smooth nice concrete finish and copes.omg this is so sick I need to move to this town,,


우선 이번에는 XNUMX 박의 캠프이므로 저녁 해산

사토시와 오레는 두 번째 목적지 도야마시로 만든 일본 제일의 스케이트 파크

도야마의 니씨, 쿠로다마시씨와 합류해 스케이트에.

 

hard to believe this sick skatepark is in Japan.!

start skating again,I think..

믿을 수 없는,, 이런,, 미국 같은 사이코인 스케이트 파크가 도야마시에 있다니,,, 사이코쨩,,,,

듣는 곳에 따르면 미국인의 스케이트 파크를 만드는 프로로 디자인 받았다고 합니다.본고장을 리스펙트하는 자세가 사이코인 것을 끌어당기는군요.

스케이트, 또 즐거워져 버렸다

we stopped at old historic ruins of castle in the mountains on the way back to Nagano.

this Dragon giving you natural spring water..Dragon is a god of waters,rivers,clouds,,,, in Japan.

돌아 오는 길에 가는 길의 우에스기 켄신 (좋아)의 성이었던 가스가 야마 성 주변에서

멋지다, 일본.

there were so much features around castle.this is battle castle.lots of traps,calculated designs,houses for the crew,captain.shrine,flower garden,spring water,,

산에는 장치나 당시의 명잔이 다수.

이 나무, 우에스기 켄신이라든지 보고 있었을까, 함정도 많이 있고, 함정에 걸려 죽는다니 최악이야, 라든지 생신으로 전=살해를 하고 있었다니 너무 대단하구나, 라든지
역시 사람은 진화해서 사나움이라든지는 없어져 가고 대신 현명해지고 신체적으로는 능력은 내려가지만 두뇌적으로는 진화하지만 진화하면서 퇴화해 가는 것도 있다 뭔가를 얻는다 그러면서 뭔가를 잃어가고 있다 무엇을 골라 닦아 갈지는 자신에 달려 있군, 라든지 보야키였습니다.

그러고 보면 겸신공으로 분장하는 수염의 오니씨도 일하고 ​​있었다던가, 그 밖에도 옛날의 모습을 하고 옛말의 말투를 끝없이 넣어 오는 성 안내를 하는 사람들도 있어 꽤 재미있었다.

확실히 관광하고 돌아 왔지만 그 날 도야마는 비가 내리지 않았던 것 같아 네 예 날씨 예보는 절망적이었지만 역시 하늘보고 움직이지 않았다고

한 사람은 스마트폰으로 내일 기상도와 기압까지 순식간에 알지만 그것이 벗어나 실패도 하는 불각이다. .
설산에서도 마찬가지

역시 그런 감각도 날카롭게 하지 않으면

another good car trip..